‘7급 공무원’ 주원, “우리 앞으로도 열심히 한길로!” 종영소감
망고식스  filmkorea@naver.com 2013-03-29 1038
20130329170144_51554a686f46e_1.jpg
주원이 드라마 ‘7급 공무원’ 종영소감을 전했다.

29일 배우 주원은 소속사 심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MBC 수목드라마 ‘7급 공무원’의
아쉬운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날 주원은 “지금 있는 이곳이 어색 할 정도로 4개월동안 쉼 없이 달려온거 같습니다.
사람 냄새를 느낄 수 있었던 '7급 공무원' 현장, 이 작품을 통해 많은 걸 느끼고 배웠습
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체력적으로 힘들고 지친 상황에서도 함께 했던 연기자분들과 스태프분들의 정이
있었기에 이겨낼 수 있었습니다. 존경하는 선생님, 선배님들을 통해 한 단계 더 성숙해
질수 있는 좋은 기회와 보람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추위와 잠을 이겨내며 고생한
우리 스태프분들. 너무 사랑하고 잊지 않겠습니다. 몸보신 합시다. 우리. 앞으로도 열심히
한길로!”라고 애교 섞인 소감을 전했다.

또한 “7급 공무원의 엔돌핀 우리 강짱누나, 누나가 있어서 많이 든든했고 힘이 됐어.
많이 보고 싶을거야. 이제 길로와 서원이가 아닌 다른 곳에서도 항상 응원할께! 너무
고마웠고. 강짱이 최고야!”라며 함께 호흡을 맞춘 최강희에 대한 각별한 고마움도
잊지 않았다.

극중 도하 역을 맡은 2PM 멤버 황찬성과 신예 배우 임윤호에 대한 안부와 격려도 함께
했다. 주원은 “든든한 찬성아! 너가 있어서 행복한 현장이였어. 앞으로도 가수, 연기자
활동 응원할께! 자주 연락해! 그리고 친동생 같은 7급 공무원 비밀병기 윤호.. 난 너가
많이 부럽다 잘생긴놈! 앞으로 승승장구 할거야 화이팅!”이라고 응원했다.

끝으로 주원은 “마지막으로 7급 공무원을 항상 지켜주시고 아낌없이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 감사합니다. 항상 겸손하고, 노력하는 배우 주원이가 되겠습니다. 7급 공무원
한길로는 떠나지만, 좋은 작품을 통해 또다른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사랑합니다!”
라고 마지막 인사를 남겼다.

한편 '7급 공무원'에서 국정원 요원 한길로 역을 맡은 '대세 배우' 주원은 간간이 터뜨리는
'깨알 유머' 뿐만 아니라 서원과 펼치는 달콤쌉새래한 로맨스 연기, 여기에 스릴감 있는
첩보 액션 등 실로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였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김지이 기자(victory@starnnews.com)

<7급 공무원> 마지막회, 주원-최강희 달달한 키스로 ‘해피엔딩’
'7급공무원' 최강희, 찬성 말리려다가 자신이 김수현 저격 '눈물'
이름 비밀번호
* 왼쪽의 자동등록방지 코드를 입력하세요.
      
www.golfway.kr www.kasnara.com www.photoc.co.kr nurse.jhc.ac.kr www.arthyundai.com www.galmeir.com www.zenithclinic.co.kr dentec.jhc.ac.kr hand.wbch.co.kr m.renovo-hair.co.kr www.jsrholdings.co.kr www.sambc.com www.toolok.co.kr www.saemmool.or.kr www.dongilled.net www.93awing.com kit.wbch.co.kr www.bnbkorea.co.kr www.hapoom.net www.laondive.co.kr